무선 단말기와 홈트레이딩시스템(HTS)을 이용한 신기술 주식 주문이 꾸준히 늘고 있다.

14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이달들어 지난 9일까지 주문 방식을 분석한 결과 무선 단말기와 HTS를 이용한 신기술 주문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9.23%포인트 증가한 80.09%를 기록했다.

반면 같은 기간 영업 단말기나 유선 단말기 등 전통적 방식의 주문은 28.97%에서 19.70%로 감소했다.

특히 시장 전체 거래량 가운데 66.69%가 HTS를 통해 이뤄진 것으로 조사됐다.

이 기간 HTS 거래량 상위 종목은 하이닉스가 3백69만4천5백98주로 가장 많았으며 현대건설과 조흥은행,현대상사,한빛은행이 뒤를 이었다.

주문 방식 가운데 HTS 비중이 수위를 차지한 종목은 광주은행(80.51%)이었으며 다음으로 극동건설(1우)과 두산테크팩(1우),성신양회(3우B),성신양회(2우B) 등의 순이었다.

[한국경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