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은 올들어 3.4분기까지 순이익이 8백44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7백47억원보다 12.9%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14일 밝혔다.

또 매출액은 8천5백79억원으로 지난해 동기(7천1백23억원)보다 20.4% 늘어났으며 경상이익은 1천2백21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천69억원보다 14.2% 증가했다.

롯데칠성은 올해 매출액이 지난해 9천2백25억원을 넘어선 1조1천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국경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