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빛은행이 신용카드전용 독자 IT시스템을 개발, 20일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

이 시스템은 연중무휴 거래승인업무를 처리하는 TANDEM시스템과 카드발급, 결제, 고객정보관리업무를 처리하는 UNIX시스템으로 구성돼 있다.

한빛은행은 신용카드 전 업무를 자체 처리할 수 있는 체제를 구축해 상품, 서비스개발 및 고객관리업무 등 영업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빛은행은 그 동안 BC카드사 IT시스템을 통해 카드업무를 위탁수행해 왔다.

한경닷컴 유용석기자 ja-j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