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닥 등록 디지털 영상 및 뉴미디어 분야 전문업체인 대흥멀티미디어통신은 4일 KBS의 위성방송 전문 채널인 Sky KBS와 계약을 체결하고, 12억원 규모의 디지털 방송 프로그램 제작 및 송출설비를 공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Sky KBS는 KBS의 위성 전문 채널로서 스포츠와 드라마, 자연 등 3개 채널을 운영할 예정이다. 금번 공급 계약과 관련하여 대흥멀티미디어통신측은 "Sky KBS의 위상을 고려할때, 다른 위성방송 PP(프로그램 공급업체) 등에 대한 파급효과가 적지 않을 것"이라며 "금년 11월 디지털 지상파 방송과 연말 위성방송 실시가 임박하고 있어, 디지털방송 시스템의 본격적인 매출 증대가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이우탁기자 lwt@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