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우미르피아는 21일 조회공시를 통해 홍콩 및 중국현지 업체와 73만달러 상당의 수출신용장을 개설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당초 구두합의 사항이었던 월 130만달러 상당의 수출에 미달하는 이유는 제품인 피혁원단의 원재료인 우피가격이 매당 85달러수준에서 65달러수준으로 급락해 피혁원단가격의 하락이 예상되고 거래상대방으로 부터 구매의뢰가 연기됐기 때문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한경닷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