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라정보통신은 15일 보유중인 한국토지신탁 주식 107만주 전량을 11억4천490만원에 처분했다고 공시했다.

회사는 투자자금 회수를 위해 보유주식을 매각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