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예탁금이 사흘 내리 감소해 나흘만에 9조원대 아래로 줄었다.

15일 증권업협회에 따르면 고객예탁금은 지난 14일 현재 전날보다 186억원 감소한 8조9,917억원으로 집계됐다.

신융융자금은 1,428억원으로 20억원 늘었다.

위탁자 미수금은 604억원 감소한 6,273억원을 나타냈고 선물옵션 거래 예수금은 1조1,808억원으로 611억원 증가했다.

한경닷컴 김은실기자 ke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