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제지공업은 지난 14일 김영직씨가 회사를 상대로 주주총회 결의 취소소송을 서울지방법원에 제기했다고 15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회사는 소명자료 제출 등 적극 대응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