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증권은 14일 포항제철이 출자한 회사들의 1.4분기 실적이 긍정적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SK증권은 "포철 출자사들이 1.4분기 경기침체에도 불구하고 매출액 1조9백83억원으로 전년보다 소폭 줄었지만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68억원과 3백3억원 늘어난 4백74억원과 3백11억원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또 차입금 감축과 자기자본비율 상승으로 재무안정성도 높아졌다고 덧붙였다.

SK증권은 그동안 비중축소로 일관해 왔던 국내 기관투자자들이 2주전부터 순매수로 돌아섰다며 내재가치 대비 저평가 등을 이유로 비중확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국경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