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이 포항제철을 큰 폭 매수한 가운데 기관은 대거 처분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외국인은 포항제철을 383.3억원 순매수한 것을 비롯, 국민은행 227.2억원, SK텔레콤 152.7억원, 한국전력 110.3억원 등에서 매수우위를 보였다.

기관은 포항제철을 273.3억원 순매도했다. 기관은 이밖에 국민은행, 한국통신공사, 한국전력, LG투자증권 등을 각각 117.4억원, 92.5억원, 89.2억원, 36억원 어치 순매도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날 거래소에서 외국인은 67.3억원을 순매수한 반면 기관은 672.4억원을 순매도했다.

한경닷컴 유용석기자 ja-j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