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증권이 ABS(자산담보부증권) 발행을 통해 3천2백억원 규모의 자금을 조달한다.

2일 대우증권은 "본사 사옥을 포함한 보유 부동산을 담보로 3천2백억원 규모의 ABS를 발행키로 하고 미국의 부동산 전문 투자펀드인 ''론스타''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대우증권은 오는 12월 발행을 목표로 하고 있는 ABS 발행이 성사되면 영업용 순자본비율을 높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재무 안정성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배근호 기자 bae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