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시장의 가장 큰 특징이자 장점은 자율성과 유용성을 바탕으로 합리적
가격결정이 가능한 시장이라는 점이다.

다수의 시장참여자를 통해 자금조달이 이뤄지고 성장성 등의 재무지표를
바탕으로 거래하면서 적어도 평가당시에는 이성적이고 합리적인 주식가격과
기업가치를 창출해 내는 것이다.

국내 증권시장은 개방의 파고와 글로벌 스탠더드란 조류속에서 선진기법을
습득하고 있을뿐 아니라 시행착오 또한 혹독히 치르고 있다.

예전의 고리타분하고 틀에 얽매인 투자전략을 과감히 수정하고 뛰어난
미래예측력까지 요구됨은 말할 필요조차 없다.

작금의 주가조작과 검찰수사발표는 여전히 전근대적인 타율성과 비효율에
묶여 있는 증시의 현주소를 엿보게 하는 대목이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5월 9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