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중한때 종합주가지수 900선이 무너졌다가 반발매수세가 유입되면서
약보합권에서 마감된 18일 증권사를 제외한 국내 기관투자가들은 주문
기준으로 뚜렷한 매수우위를 보였다.

일부 대형주와 은행.증권주등에 매수주문을 냈고 매도주문에는 단기
상승폭이 큰 개별종목들이 눈에 띄었다.

오전장만 열렸지만 매수주문은 평일수준인 2백20만주에 달한 반면 "팔
자"는 90만주에 그쳤다.

투신권은 매수주문 1백20만주에 매도주문은 50만주였고 은행은 "사자"
60만주에 "팔자"20만주였다.

보험권에서도 "사자"주문이 20만주가 나와 10만주였던 "팔자"주문을
상회했다.

기관들의 이날 주요 매매종목은 다음과 같다.

(단위 만주)<>매수<>10만주이상=없음 <>7만주이상=신탁은행(9)금성사(8)고
려합섬(7)<>5만주이상=포철 상업은행 조흥은행 대신증권(우)<>3만주이상=미
원 동신제지 동해펄프 호남석유 유공 흥아타이어 풍림산업 <>2만주이상=선경
인더스트리 제일합섬 삼양사 한국제지 동아제약 대림통상 현대금속 대림산업
일성종건 우성건설 대우 럭금상사 한진 대한항공 외환은행 국민은행 한신증

<>매도 <>10만주이상=신탁은행(11)<>7만주이상=없음 <>5만주이상=한일은행
<>3만주이상=유공 조흥은행 국민은행 <>2만주이상=고려합섬 현대시멘트 외환
은행 대신증권(우) 대우증권(우)고려증권(우)한신증권

<>외국인=외국인들은 순매도를 지속했으나 물량은 다소 줄었다.

58억원어치(39만주)를 사들이고 89억원어치(49만주)를 처분,31억원(10만주)
의 순매도를 기록했다.

이들이 주로 사들인 주식은 신탁은행(12만주)대우(5)상업은행(3) 한신증권
(2) 보람은행(1)등이었다.

주요매도종목은 신탁은행(7) 고려합섬(5)한화종합화학(5)동아건설(4)로케트
전기(3)등이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2월 19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