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일 채권시장에서는 은행이 보증한 3년만기 회사채가 전일보다 0.01%포인
트 상승한 연12.33%를 나타냈다.

이날 회사채발행물량 5백50억원중 일부는 은행권과 투신으로 소화됐고 나
머지는 증권사에서 상품으로 보유했다. 은행들이 지준부족과 이동통신주식
매입으로 인해 자금의 장기운용에 소극적이었고 그동안 매입이 많았던 투
신사도 적극적이지 않아 오전부터 수익률이 소폭 상승했다.

반면에 양도성예금증서(CD)는 발행이 주춤하고 금융기관들의 단기운용이
증가,91일물이 연12.40%로 0.05%포인트 하락했다.

한편 단기자금시장에서는 한은이 은행권의 지준부족해소를 돕기 위해 묶
었던 자금중 1조8천억원을 해지,1일물콜금리가 소폭 하락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