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투자가들은 12일 매수우위를 보였다.

이날 기관매매주문(증권회사상품분제외)은 매수 7백60만주, 매도 5백
20만주정도로 뚜렷한 매수우위를 드러냈다.

투신사들의 매수주문및 매도주문은 각각 3백60만주와 2백50만주규모로
관측됐다. 은행들은 매수주문 2백10만주와 매도주문 1백60만주정도로
주문기준상으로 매수우위를 나타냈다.

보험사들도 매수주문 1백40만주와 매도주문 80만주로 매수쪽에 무게중심
을 실었다.

기관투자가들의 매수주문이 상대적으로 많았던 종목은 한양화학 한솔제지
럭키 쌍용정유 쌍용양회 포항제철 금성사 삼성전자 기아자동차 현대정공
한국전력 현대건설 (주)대우 대한항공 대우증권등이다.

기관의 매도주문이 많았던 종목엔 신원 한양화학 럭키 유공 쌍용정유
포항제철 고려아연 대우중공업 금성사 기아자동차 현대자동차 현대건설
(주)대우 선경 신한은행등이 포함됐다.

한편 외국인투자자들은 이날 36만주(6억원어치)의 순매수를 기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외국인투자자들의 주요 매수종목은 고려합섬(13만주) 상업은행(12만주)
신탁은행(11만주) 외환은행(11만주) 강원산업(8만주)등으로 나타났다.

주요 외국인 매도종목은 대우통신(13만주) 신한투금(7만주) 강원산업
(6만주) 기아특수강(4만주) 코오롱상사(4만주)등으로 파악됐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