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가양극화 현상이 상당폭 해소되고 있다.
1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주식시장이 조정국면에 들어 블루칩(고가우량주)
약세및 중저가주식 강세현상이 지속,중가권 종목의 비중이 커지고 있다는
것이다.

1만원이하 종목은 가장 많았던 지난 2월 22일 2백23개(전체종목의 25.
56%)에서 지난달 31일 현재 전체종목의 19. 72%인 1백76개로 크게 줄었다.
그러나 고가권 종목은 지난 2월 2일이후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3만-5
만원사이의 종목은 1백17개에서 99개로,5만원 이상 종목은 59개에서 49개
로 각각 줄어들었다.

한편 중가권 종목수가 크게 늘어남에 따라 그동안 주가차별화로 심화됐던
종목간 가격차이도 해소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