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장의 침체상태가 계속되고 있음에도 증권금융 공모주 청약예치금
은 꾸준히 증가,1조3천억원에 육박하고 있다.
23일 한국증권금융에 따르면 지난 2월 14일 1조원을 돌파했던 증금 예치
금은 한달여만에 3천억원 가까이 늘어나 21일 현재 1조2천9백26억원을 기
록하고 있다.
이는 21일 현재 고객예탁금의 38.9%에 달하는 규모이며 지난해말에 비해
5천5백65억원이 증가한 것이다.

이에 비해 지난달 14일 3조6천8백42억원을 기록했던 고객예탁금은 21일
3조3천2백19억원으로 같은 기간동안 3천6백23억원이 줄어들었다.
이처럼 증금 공모주 예치금이 일반투자가들의 인기를 끌고 있는 것은 이
예치금이 속한 그룹(III그룹)이 공모주청약시 다른 그룹에 비해 3-4배 낮
은 경쟁률을 보이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