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김수영 "'판빙빙 닮은꼴' 여자친구, 악플로 힘들어해"[인터뷰①]
개그맨 김수영이 예비 신부 허수양 씨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결혼을 앞두고 있는 '예비 신랑' 김수영이 6일 텐아시아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김수영은 중국 미녀 판빙빙 닮은꼴로 알려져 있는 예비 신부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판빙빙을 닮았다는 이야기가 나오고서 여자친구가 악성 댓글로 많이 힘들어했다. 이제는 판빙빙이 아닌 나의 반쪽인 허수양으로 부르고 싶다"고 말했다.

결혼식이 한 달 정도 남은 김수영은 "결혼 준비에 어려움이 없다. 그냥 즐겁다"며 "여자친구와 소꿉장난하는 것 같다"며 달달한 마음을 드러냈다.

김수영은 내달 5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8살 연하 연인 허수양 씨와 결혼식을 올린다.

한편 김수영은 결혼뿐 아니라 사업으로도 승승장구 중이다. 현재 유통 마케팅 업체 너로픽마켓 대표로 활동 중이며 인테리어 업체 한길로spc강마루 상임이사로도 활약하고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