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사, 10월 미국 8개 도시서 첫 단독콘서트 개최…스케줄러 공개 ‘현지 관심 HOT’


알렉사(AleXa, 김세리)가 첫 단독 미국 투어에 돌입한다.

소속사 지비레이블은 18일 공식 SNS를 통해 알렉사의 미국 투어 일정이 담긴 스케줄러를 공개하며 첫 미국 단독 콘서트 개최를 발표했다.

스케줄러에 따르면 알렉사는 오는 10월 18일 저지시티를 시작으로 산후안, 애틀란타, 시카고, 오클라호마, 휴스턴, 샌프란시스코, 로스앤젤레스 등 미국 8개 도시에서 단독 공연을 개최한다.

소속사 측은 “알렉사는 이번 미국 투어에서 'ASC' 우승자다운 독보적 존재감을 보여줄 다채로운 셋리스트 구성을 비롯해 K-POP 퍼포먼스의 정수를 담은 파워풀한 무대들로 팬들과 뜨겁게 소통을 나눈다”며 “더불어 각 도시마다 스페셜 무대까지 선보이며 화려함과 폭발적 에너지의 극대치를 담은 여운 깊은 공연을 선사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알렉사는 'ASC' 우승 이후 미국 3대 대중음악시상식 '2022 빌보드 뮤직 어워드', NBC 인기 토크쇼 '켈리 클락슨 쇼' 등에 출연한 데 이어 메이저리그 LA 다저스 경기에도 초청 받으며 쉴 틈 없는 미국 일정을 소화했다. 특히 뉴욕, 애틀란타 등 4개 지역에서 개최한 팬사인회는 알렉사를 찾은 팬들로 인산인해를 이뤘고, 미국 내 주요 행사 무대에 초청 받아 팝스타에 버금가는 호응을 얻으며 광폭적인 활동을 펼쳐왔다.

K-POP 솔로 여성 아티스트로서 미국 8개 도시에서 단독 공연을 성사시킨 것도 그 인기를 실감하게 하는 이례적인 행보다.

한편 알렉사는 미국에서 팬미팅, 방송 출연 등의 활발한 활동 뿐 아니라 KBS WORLD '웰컴투 원더랜드'로 전 세계 팬들과 만나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