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정혁, tvN ‘블라인드’ 출연 확정…옥택연과 끈끈한 케미 예고


배우 윤정혁이 강력반 형사로 변신하다.

소속사 측은 16일 “윤정혁이 tvN 새 금토드라마 ‘블라인드’에 엘리트 형사 강형사 역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블라인드’는 억울한 피해자가 된 평범한 시민들과 불편한 진실에 눈 감은 가해자들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옥택연, 하석진, 정은지를 포함한 대세 배우들의 출연으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윤정혁은 극중 무영 경찰서 강력반 강형사 역을 맡았다. 팀원 중 유일하게 경찰대를 나온 엘리트이자 사건에 진심인 형사로, 같은 팀 형사 옥택연(류성준 역)과 끈끈한 동료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윤정혁은 드라마 '변혁의 사랑', '제3의 매력', '더 킹-영원의 군주', 연극 'BEEF'(비프) 등의 작품에 출연해 임팩트 있는 마스크와 캐릭터를 찰떡같이 소화하는 연기력으로 확실한 존재감을 보여줬다. 특히 '제3의 매력'에서 능청스럽고 귀여운 '이형사' 역으로 짧은 등장에도 불구하고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은 윤정혁이 새로운 매력의 형사로 변신한다는 소식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tvN 새 금토드라마 '블라인드'는 오는 9월 16일 밤 10시 40분 첫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