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 22일 컴백 기대 포인트 #혼성케미 #여름불패 #파격스타일


혼성그룹 카드(KARD)가 돌아온다.

카드는 22일 오후 6시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다섯 번째 미니앨범 ‘Re:’를 발표하고 음악 활동에 나선다. 이번 컴백은 멤버 제이셉의 군 복무로 약 1년 10개월여 동안 그룹 활동의 휴지기를 거친 후 새롭게 시작하는 마음으로 준비한 완전체 앨범이다.

신곡 ‘Ring The Alarm’은 ‘여름불패’ 카드표 뭄바톤 장르의 댄스곡이다. ‘새로운 이 시간을 신나게 즐기자’라는 무드를 리드미컬한 베이스 사운드와 여름 분위기가 느껴지는 신디사이저, 기타 사운드로 그려냈다.

한층 여유로워진 분위기와 탄탄한 팀워크으로 무장한 카드의 컴백을 앞두고, 이들의 새 활동을 더욱 특별하게 만드는 포인트 세 가지를 꼽아봤다.

# 전세계가 기다린 K팝 혼성 퍼포먼스

2016년 프로젝트 싱글 '오나나 (Oh NaNa)'로 프리데뷔한 카드는 보이그룹과 걸그룹 일변도의 K팝 시장에 혼성그룹이라는 새로운 형태로 등장해 파란을 일으켰다. 이들은 댄스홀 리듬을 기반으로 혼성그룹의 이점을 살린 자유롭고 와일드한 퍼포먼스를 선보였고, 글로벌 팬들에게 K팝의 스펙트럼을 넓히며 'K팝 대표 혼성그룹'으로 입지를 다졌다.

카드는 1년 10개월여만에 완전체로 선보이는 신곡 'Ring The Alarm'에서도 전세계 팬들의 기대를 충족시키는 퍼포먼스로 팬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공백기 동안 더욱 단단해진 케미스트리와 개인 활동을 통해 발전시킨 기량이 완전체 컴백에서 어떤 시너지를 발휘할 지 대중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 초심으로 돌아간 카드, ‘여름불패’ 명성 잇는 뭄바톤 댄스곡

신곡 ‘Ring The Alarm’은 카드가 가장 자신있는 신나는 뭄바톤 장르를 전면에 내세운 곡이다. 카드는 1년 10개월여만의 신곡 발매를 앞두고 초심으로 돌아가 대중이 가장 좋아하고, 멤버들도 가장 잘 할 수 있는 뭄바톤 댄스곡을 선택했고, 이들의 음악을 지원하기 위해 김도훈, 이현승 작곡가를 필두로 한 RBW 사단이 힘을 실었다. 국내 대표 프로듀서의 강력한 대중성에 멤버 비엠과 제이셉이 노랫말을 얹어 여름의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릴 카드의 음악색을 완성했다.

새 음악에 대한 글로벌 팬들의 기대감은 벌써부터 뜨겁다. ‘Ring The Alarm’ 뮤직비디오 티저는 공개 24시간이 채 지나지 않아 100만 뷰를 돌파했고, 지난 21일 공개된 새 앨범의 하이라이트 메들리를 감상한 팬들은 신곡에 대해 ‘오나나(Oh NaNa)’ ‘Don’t Recall’ 등 초창기 카드의 음악이 떠오른다는 평과 함께 관심을 보였다.

# “무대가 런웨이”.. ‘Ring The Alarm’ 눈호강 스타일링 예고

카드가 보여줄 과감하고 파격적인 스타일링 또한 신곡 무대의 관전 포인트이다. 카드는 패션계에서 새롭게 주목받으며 패션 브랜드의 글로벌 앰버서더로 활약한 비엠과 전역 직후부터 해외 매거진의 화보 러브콜을 받고 있는 제이셉을 비롯한 모든 멤버들이 개성 넘치는 스타일을 소화하며 트렌드를 이끌고 있다.

카드의 스타일리시한 면모는 선공개된 앨범 콘셉트 이미지를 통해 여실히 드러났다. 카드는 자신들의 이국적인 음악색을 떠올리게 하는 화려한 색채감의 의상과 미래지향적인 분위기의 실버 룩으로 다채로운 스타일을 뽐냈다. 또한 전소민의 언더붑 패션과 전지우의 클리비지(Cleavage) 룩 등으로 자유로운 애티튜드를 전하기도 했다.

카드의 다섯 번째 미니앨범 ‘Re:’ 전곡 음원과 타이틀곡 ‘Ring The Alarm’의 뮤직비디오는 6월 22일 오후 6시에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