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리, 日 음악 페스티벌 '2022 섬머소닉' 라인업 합류…거침없는 '글로벌 신예' 행보



싱어송라이터 서리(Seori)가 일본의 유명 음악 페스티벌 무대에 오른다.

서리는 오는 8월 20일 일본 도쿄에서 진행되는 세계적인 음악 페스티벌 '2022 summer sonic (섬머소닉)'에 참여한다.

'섬머소닉'은 전 세계 음악 팬들의 관심을 받는 세계 3대 록 페스티벌 중 하나다. 올해는 8월 20일과 21일 양일간 도쿄와 오사카에서 나뉘어 진행되며, 포스트 말론, 원 오크 록, 영블러드, THE 1975 등 아티스트들이 참석을 확정 지어 더욱 주목 받고 있다.

지난해 언택트 자선 콘서트 'Asia Rising Together (아시아 라이징 투게더)', 미국의 인기 음악 페스티벌 'HITC (Head In The Clouds & Arts Festival)' 무대에 오르며 존재감을 알린 서리는 올해도 세계적인 페스티벌 무대에서 글로벌 리스너들과 음악으로 소통할 예정이다. 서리의 꾸준한 활동 영역 확장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서리는 지난 2020년 정식 데뷔 후 독보적인 음악 세계를 구축해가고 있는 신예 싱어송라이터다. 지난해 마블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OST 'Warriors (워리어스)'에 참여하며 '글로벌 신예'로 거듭났다. 올해는 미국 VEVO와 Tidal, 영국 NME 등 유력 음악 플랫폼로부터 유망주로 선정된 이유를 직접 입증하듯 더욱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치고 있다. 연초에 국내 여성 아티스트 최초로 미국 '그래미 글로벌스핀 (GRAMMYs Global Spin)'에 출연하기도 했다.

지난 3월 올해 첫 신곡 'Can't Stop This Party (캔 스탑 디스 파티)'로 또 한번 전 세계 음악 팬들을 사로잡은 서리는 최근 티빙 오리지널 '서울체크인' OST 'Beautiful Night (뷰티풀 나이트)'로 힐링 보이스를 들려줬다. 올 여름에는 '섬머소닉'을 통해 서리만의 유니크한 음악 색채를 뚜렷하게 만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서리는 계속해서 다채로운 음악 활동으로 전 세계 리스너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