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로, 정규 3집 하이라이트 메들리 공개…6인 6색 솔로곡 기대↑



그룹 아스트로(ASTRO)가 청량한 단체곡과 6인 6색 솔로곡으로 정규 3집을 꽉 채웠다.

아스트로는 지난 11일 오후 소속사 판타지오의 공식 SNS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오는 16일 발매하는 세 번째 정규앨범 ‘Drive to the Starry Road’(드라이브 투 더 스태리 로드)의 하이라이트 메들리 영상을 공개했다.

하이라이트 메들리 영상은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Candy Sugar Pop'(캔디 슈가 팝)을 비롯한 총 열한 곡의 하이라이트 일부 구간을 엮은 콘텐츠다. 곡마다 어울리는 아스트로의 'Drive'(드라이브), 'Starry'(스태리), 'Road'(로드) 버전 재킷 촬영 현장 비하인드가 담겨 음악 팬들의 눈과 귀를 모두 만족시킨다. 무엇보다 단체곡과 솔로곡으로 다채롭게 구성된 열한 개 트랙의 완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먼저 타이틀곡인 'Candy Sugar Pop'은 멜로디부터 밝고 활기찬 느낌이 인상적인 댄스곡이다. '청량 끝판왕'으로 변신한 아스트로의 보컬색으로 듣는 "어디든 내게 말해봐. 한 발 더 다가와. 말해 줄래 take you tonight. 눈 앞에 ocean view. 푸른 너울 flower bloom"이라는 달콤한 가사가 설렘을 자아낸다. 특히 아스트로 멤버들이 이에 맞춰 어떤 청량한 퍼포먼스를 선보일지 무대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이밖에도 경쾌하고 레트로한 밴드 사운드의 'Something Something'(썸띵 썸띵), 그루비한 베이스 루프를 반복한 구성이 인상적인 'More'(모어), 페스티벌 요소가 더해져 더욱 풍부한 감성의 '하늘빛 (Light the sky)', 지난달 6주년 기념 팬미팅에서 무대로 선공개한 마지막 트랙 '밤하늘의 별처럼 (Like stars)'까지 완성도 높은 단체곡 5곡이 예고됐다.

또한 MJ의 가창력을 팝 발라드 장르에 녹여낸 'Story'(스토리), 진진이 작사·작곡해 여유로운 분위기를 담아낸 'All Day'(올 데이), 차은우만의 재지한 그루브가 매력적인 'First Love'(퍼스트 러브), 문빈이 준비한 팝 R&B 곡 ‘Let’s go ride'(렛츠 고 라이드), 라키가 직접 참여해 영화 속 요소들을 표현한 'S#1', 중독성 강한 후렴이 인상적인 윤산하의 '24시간 (24 Hours)'까지 6인 6색 솔로곡도 음원 일부만으로 국내외 팬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아스트로는 이번 'Drive to the Starry Road'를 통해 완전체 아우라부터 멤버 개개인의 매력까지 담은 다채로운 음악적 역량을 예고했다. 다양한 장르의 열한 곡이 아스트로만의 뚜렷한 아이덴티티를 기반으로 '청량 프리즘'을 구축하며 올 여름 리스너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이번 정규 3집으로 또 하나의 '명반'을 선보일 아스트로의 본격적인 활동에 어느 때보다 귀추가 주목된다.

아스트로의 정규 3집 'Drive to the Starry Road'는 오는 16일 오후 6시 국내외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