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은세 "띠동갑 남편과 파혼·이혼 고민했다" ('떡볶이집 그 오빠')
배우 기은세의 결혼 비하인드가 공개된다.

19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떡볶이집 그 오빠'에는 배우 겸 인플루언서 기은세가 출연한다. 기은세는 우여곡절이 많았던 자신의 결혼 스토리부터 연기 인생을 전부 돌아보며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이날 세 MC는 기은세가 결혼 10년 차라는 사실에 깜짝 놀랐다. 기은세 역시 MC들의 반응에 미소를 보이며 "(나는) 춤추고 노래하고 노는 걸 좋아한다. 결혼한 걸 모르는 사람 많다"고 밝혔따.

이어 모두가 궁금해하는 기은세의 러브 스토리가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켰다. 띠동갑 남편과 결혼 생활을 하면서도 요리, 셀프 인테리어 등 다양한 취미 생활을 즐기는 기은세의 모습에 김종민은 "남편 너무 부럽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남편과 결혼 과정이 험난했다고 설명한 기은세는 우여곡절 끝에 12살 차 남편과 결혼할 수 있었던 비하인드를 밝혔다. 그는 "내가 먼저 결혼하자고 했다"며 박력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 과연 12세 연하 기은세가 돌직구 청혼을 한 이유는 무엇이었을지 기대를 모은다.

이어 기은세는 결혼 결심을 한 후에도 남편과 갈라서는 것을 고민한 적이 있었다고 밝혀 또 한 번 놀라움을 안겼다. 이날 기은세의 롤러코스터 러브 스토리를 들은 MC들은 과몰입을 멈추지 못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