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월드베스트아티스트상' 등 3관왕…아이유 '최고음원상' 수상
NCT 127, 서울가요대상서 대상…임영웅, 인기상 등 4관왕

지난해 정규 3집 '스티커'(Sticker)로 큰 사랑을 받았던 그룹 NCT 127이 '제31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에서 대상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NCT 127은 23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멤버 태용은 "정말 예상도 못 했는데 큰 상을 주셔서 감개무량하다"며 "2021년은 NCT 127, NCT 드림 등 NCT의 모든 멤버들이 함께했기에 빛날 수 있었던 해"라고 소감을 전했다.

데뷔 이후 첫 대상을 수상한 멤버들은 벅찬 감정을 숨기지 못했다.

수상자 호명 뒤 울컥한 모습을 보인 도영은 "이런 상을 받는 걸 오래전부터 꿈꿨는데 좋은 상 주셔서 감사하다.

상에 어울리는 가수가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27회 시상식 이래 4년 연속 대상을 수상했던 그룹 방탄소년단(BTS)은 이번에는 '본상', '월드베스트아티스트상', 'U+ 아이돌 라이브 베스트아티스트상' 등 3관왕에 올랐다.

음원과 음반 부문 상은 아이유, NCT 드림에게 각각 돌아갔다.

지난해 '셀러브리티'(Celebrity), '라일락'(LILAC) 등을 잇달아 히트시키며 '음원 퀸'의 면모를 뽐냈던 아이유는 이날 시상식에서 '최고음원상'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NCT 127, 서울가요대상서 대상…임영웅, 인기상 등 4관왕

정규 1집 '맛'과 리패키지 '헬로 퓨처'(Hello Future)로 300만 장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트리플 밀리언셀러' 기록을 달성한 그룹 NCT 드림은 '최고앨범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그룹 엑소는 지난 29회 시상식 이후 2년 만에 '한류특별상' 영광을 차지했다.

BTS와 NCT 127, 엔하이픈, 세븐틴, 아이유, 브레이브걸스, 에이티즈, 더보이즈, 강다니엘, 오마이걸, 임영웅, 헤이즈 등은 본상을 수상했다.

'신인상'의 영예는 이무진, 이펙스, 오메가엑스 등 3팀(명)에게 돌아갔다.

레드벨벳 웬디는 '발라드상', 현아는 'R&B 힙합상'을 각각 수상했다.

임영웅은 본상·인기상에 이어 KBS2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 OST '사랑은 늘 도망가'로 'OST상',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로 '트로트상'까지 받아 4관왕에 올랐다.

임영웅은 인기상을 받은 뒤 "짜릿하다, 인기가 많다는 뜻이겠죠"라며 "올 한해도 새로운 모습을 많이 보여드리고 싶다.

다양한 곳에서 더 멋진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는 한 해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서울가요대상은 2021년 한 해 발매한 음반 및 음원을 대상으로 후보자를 선정, 심사했다.

본상과 각 부문 상은 조직위원회 및 심사위원 평가와 판매량, 모바일 투표 등으로 결정된다.

NCT 127, 서울가요대상서 대상…임영웅, 인기상 등 4관왕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