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호, 재벌 아내+귀여운 딸과 '집콕 일상'

전 야구선수 박찬호가 미모의 아내, 귀여운 세 딸과 함께하는 일상을 공개했다.

박찬호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제 우리 주위에도 많은 가족들이 코로나에 걸려서 걱정입니다. 하지만 이젠 이기는 방법은 끌어안는 것 같습니다"라며 가족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박찬호 가족은 집 식탁에 둘러 앉아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다. 단아한 외모가 인상적인 아내와 귀여운 표정의 딸들이 눈길을 끈다.

박찬호는 "코로나 때문에 웃음 잃지 않고 게을러지지 않는 생활 습관 속에 운동도 넣고 하며 잘 먹고 코로나 녀석들과 인연이 되면 가볍게 다녀가도록 행복 T 바이러스를 길러보세요. 화이팅 여러분!!"이라고 적었다.

박찬호는 재일동포 부동산 재벌의 딸인 박리혜 씨와 2005년 결혼해 슬하에 세 딸을 두고 있다.

(사진=인스타그램)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