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위클리 /사진=IST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위클리 /사진=IST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위클리(Weeekly)가 스포티파이 1억 스트리밍을 돌파했다.

IST엔터테인먼트는 "지난 3월 발표된 위클리 미니 3집 '위 플레이(We play)'의 타이틀곡 '애프터 스쿨(After School)'이 29일 오전 글로벌 음악 스트리밍 사이트 스포티파이에서 1억 회 이상의 재생 수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어 "'애프터 스쿨'이 발매된 지 9개월 여 만에 거둔 성적"이라며 "위클리는 2020년 데뷔한 신인 걸그룹 중 첫 '1억 스밍'이라는 타이틀을 거머쥐게 됐다"고 덧붙였다.

이로써 위클리는 새해를 단 3일 앞둔 시점에서 방탄소년단(BTS), 블랙핑크, ITZY 등 최고의 K팝 아티스트들과 함께 스포티파이 1억 스트리밍 돌파 곡을 보유한 국내 아티스트로 이름을 올리게 됐다.

위클리의 '애프터 스쿨'은 발매 이후 국내외 팬덤의 입소문을 바탕으로 매서운 글로벌 역주행을 시작, 지난 4월 3주 간 스포티파이 바이럴 50 글로벌 차트 정상을 차지한 데 이어 5월 1주차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21위에 깜짝 진입해 미국 매체 포브스의 주목을 받았다.

지난 9월에는 유튜브 뮤직비디오 조회수가 1억 뷰를 돌파했으며, 미국 TIME, 영국 NME 등 해외 유명 매체들을 통해 '2021 베스트 K팝'으로 잇따라 선정되기도 했다.

위클리는 지난해 데뷔와 동시에 신인상 6관왕을 휩쓴 데 이어 올 연말에도 '2021 올해의 브랜드 대상', '2021 더팩트뮤직어워즈', '2021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제29회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까지 각종 시상식에서 수상 4관왕을 기록하며 거침 없는 상승세를 입증하고 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