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ZY, 12월 22일 日 정식 데뷔 전 팬심 예열…현지 데뷔 온라인 쇼케이스 성료



'K팝 4세대 걸그룹' ITZY(있지)가 일본 데뷔 온라인 쇼케이스를 통해 팬심을 뜨겁게 예열했다.

ITZY는 오는 22일 베스트 앨범 'IT'z ITZY'(잇츠 있지)를 발매하고 일본에서 정식 데뷔를 맞이한다. 앞서 11월 1일 'WANNABE'(워너비) 일본어 버전, 12월 1일 'LOCO'(로꼬) 일본어 버전을 선공개하고 열기를 더했다. 특히 지난달 12일 일본 대표 음악 방송 TV아사히 '뮤직 스테이션'에 출격하며 정식 데뷔 전 가장 빠른 속도로 해당 프로그램에 출연한 아티스트로 이름을 남기고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18일 오후 6시에는 현지 첫 온라인 라이브 'ITZY JAPAN DEBUT SHOWCASE “IT’z ITZY”'(있지 재팬 데뷔 쇼케이스 "잇츠 있지")를 개최하고 ITZY의 일본 데뷔를 기다린 팬들과 만났다. 대표곡 '달라달라'를 시작으로 'WANNABE-Japanese ver.-', 'ICY'(아이씨), 'LOCO-Japanese ver.-'까지 총 4곡의 무대를 차례로 선보이며 시선을 사로잡았고 ITZY 특유의 파워풀한 무대는 현지 팬들의 열렬한 반응을 모았다.

이어 ITZY는 스스로 본인 프로필을 소개하거나 멤버들이 서로에 대해 얼마나 잘 알고 있는지 퀴즈를 진행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 믿지(팬덤명: MIDZY)가 따뜻한 응원과 함께 평소 궁금했던 점을 물어보는 질문에 귀 기울이고 진심을 담아 대답하며 한층 가까이 소통했다. 특히 ITZY를 좋아하게 되면서 한국어 공부를 시작했다는 팬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며 뿌듯함을 드러냈다.

멤버들은 "일본 팬분들이 데뷔를 기다려주신 만큼 우리도 설레는 마음으로 준비했고 본격적으로 활동을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 ITZY의 매력을 제대로 보여드리고 여러분과 더욱 많이 만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말했다.

ITZY는 12월 22일 일본 베스트 앨범 'IT’z ITZY'를 발표하고 글로벌 영향력을 더욱 확장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