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명, UAA와 전속계약 체결…UAA 측 “비상 위해 최선 다할 것”



배우 김대명이 UAA(United Artists Agency)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6일 UAA는 “대체 불가 배우 김대명과 함께하게 됐다. 김대명이 더욱 비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김대명은 자타공인 탁월한 연기력을 지닌 배우이다. 어떤 작품을 만나든, 어떤 캐릭터를 만나든 완벽하게 자신의 것으로 만들며 극의 깊이와 몰입도를 더하는 것. 김대명은 선과 악을 모두 그릴 수 있는 배우로 대중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2006년 연극 ‘귀신의 집으로 오세요’로 데뷔한 김대명은 2013년 영화 ‘더 테러 라이브’에서 테러범 박신우 목소리 역을 맡아 관객을 깜짝 놀라게 했다. 얼굴 한 번 등장하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오직 목소리만으로 극의 김장감을 쥐락펴락한 것. 이어 tvN 드라마 ‘미생’ 김동식 캐릭터를 통해 대중에게 ‘배우 김대명’의 이름을 뚜렷하게 각인시켰다.

두 작품을 시작으로 김대명은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넘나들며 종횡무진 활약했다. ‘표적’, ‘역린’, ‘뷰티 인사이드’, ‘내부자들’, ‘판도라’, ‘해빙’, ‘골든슬럼버’, ‘마약왕’, ‘돌멩이’ 등 영화와 KBS2 ‘마음의 소리’를 통해 장르 불문 연기력과 존재감을 입증했다. 특히 최근 시즌2가 종영한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리즈를 통해서는 로맨스까지 보여주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