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CJ ENM

사진제공=CJ ENM

CJ ENM이 올 한해 대한민국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트렌드를 주도하며 변화와 혁신을 선도한 ‘비저너리’ 6인을 선정해 시상하는 ‘2021 비저너리(2021 Visionary) 어워즈’가 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NM 사옥에서 개최했다. 그룹 에스파가 소감을 말하고 있다.

올해는 그룹 방탄소년단(BTS), 에스파(aespa), 방송인 유재석, 배우 윤여정, CJ ENM 최정남PD, 황동혁 감독 등 6인이 비저너리로 선정됐다.

이 날 비공개로 진행된 시상식에는 에스파(aespa), 유재석, 윤여정, 최정남 PD를 비롯해 <스트릿 우먼 파이터>의 멤버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방탄소년단(BTS)과 황동혁 감독은 해외 일정으로 불참했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