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효 파격적인 스타일 변신에 팬들 불만
"스타일링 개선 촉구"
배우 송지효 /사진=SBS 제공

배우 송지효 /사진=SBS 제공

배우 송지효가 숏컷으로 헤어스타일을 바꾼 가운데, 팬들이 불만을 드러내며 스타일리스트 교체를 요구하고 나섰다.

송지효의 일부 팬들은 지난 29일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갤러리를 통해 '송지효 스타일링(코디·헤어·메이크업) 개선을 촉구합니다'라는 제목의 성명서를 발표했다.

팬들은 "송지효 스타일링에 대한 불만 및 문제 제기는 몇 년 전부터 팬들 사이에서 꾸준하게 거론됐다"며 "그럼에도 그동안 팬들은 송지효를 담당하는 스태프들이 배우와 사적으로 친하며 팬들의 요구를 일방적으로 강요할 수 없다는 생각에 공동행위를 삼갔다"고 밝혔다.

이어 "팬들은 '소속사를 이전하면 개선되겠지', '의견을 피력하는 팬들이 있으니 곧 바뀌겠지' 생각하며 조용히 응원해왔다"며 "하지만 작년부터 송지효의 스타일링에 대한 부정적인 기사가 포털에 자주 오르내리고,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스타일링이 아쉬운 연예인으로 매번 송지효가 거론되는 상황이 지속됐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스타일링의 문제는 단순히 팬들의 만족을 위한 것이 아닌, 좋은 작품에 캐스팅되고 배우의 긍정적인 이미지 형성에 매우 중요하다는 것을 인지해주셨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배우 송지효 /사진=SNS

배우 송지효 /사진=SNS

끝으로 팬들은 "실력 있고 경험이 많은 스타일리스트로 교체, 콘셉트에 맞지 않는 옷 자제, 스타일링 조합 및 헤어숍 교체, 메이크업숍 교체를 요구한다"고 했다. 이에 대한 소속사의 피드백도 함께 요청했다.

앞서 송지효는 지난 1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파격적인 숏컷 헤어스타일로 변신한 모습을 공개했다. 이후 28일 SBS '런닝맨'에도 이 모습으로 나타나 다른 출연진들로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았지만 헤어스타일을 바꾼 이유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