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행, 26일 ‘트롯 디바’ 프로젝트 첫 번째 곡 ‘딱이야’ 발매…솔직한 사랑 고백



가수 숙행이 솔직한 사랑 고백으로 대중을 찾는다.

26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트롯 디바’ 프로젝트 첫 번째 주자 숙행의 ‘딱이야’가 공개된다.

‘딱이야’는 자신의 이상형을 발견한 여성이 첫눈에 반해 사랑의 격한 감정을 가사에 담은 곡으로, 숙행의 러블리함과 댄스 트롯 장르의 신나는 비트로 대중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특히 국내 최고 보컬리스트 박정현과 소향, 이영현의 ‘디바 프로젝트’ 프로듀서인 이규낙이 작곡에 참여, 가수 안성훈과 김희진의 혼성 듀엣곡 '홀딱'의 가사를 맡은 고재경이 작사에 이름을 올려 완성도를 높였다.

‘퍼포먼스 끝판왕’, ‘트롯 여전사’, ‘특급 실력파 가수’, ‘소름 끼치는 무대 장악력의 화신’ 등 수식어를 얻은 숙행은 중독성 강한 멜로디, 가사와 함께 대체불가 퍼포먼스를 선사한다. ‘딱이야’를 통해 맛과 멋 그리고 끼와 흥겨룸을 전할 숙행은 코로나19로 지친 대중에게 힐링을 선물하는 것은 물론, 환상적인 ‘숙행 열차’로 초대할 예정이다.

숙행의 ‘딱이야’로 포문을 연 ‘트롯 디바’ 프로젝트는 작곡가 프로젝트로, 가창력이 뛰어난 트로트 가수들을 발굴해 프로젝트 앨범으로 제작하고 대중들에게 이를 선보인다.

새 싱글 ‘딱이야’를 통해 대중에게 남다른 흥과 끼, 매력을 발산할 숙행은 앞서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최종 6위를 차지하며 깊은 내공과 함께 트로트계의 디바로 눈도장 찍었다. 이후 KBS2 드라마 ‘빨강 구두’ OST ‘겨울밤’과 용감한 형제들의 지원사격을 받은 앨범 ‘Why Not?’(와이낫) 등을 발매,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보여준 바 있다.

댄스 트롯 음악의 환희와 유희를 선사할 작곡가 프로젝트 ‘트롯 디바’의 첫 번째 곡 숙행의 ‘딱이야’는 26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