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ZY 류진, ‘스튜디오 춤’ 단독 퍼포먼스 영상 공개 3일 만에 500만 뷰 돌파…'K팝 대표 퍼포머' 역량 폭발



ITZY(있지) 류진의 M2 '스튜디오 춤(STUDIO CHOOM)' 단독 퍼포먼스 영상이 500만 뷰를 넘어섰다.

Mnet 디지털 스튜디오 M2가 11월 20일 '스튜디오 춤(STUDIO CHOOM)' 채널을 통해 공개한 '아티스트 오브 더 먼스'(Artist Of The Month) 11월 주인공 류진의 단독 퍼포먼스 영상은 23일 오전 기준 유튜브 조회 수 500만 회를 돌파했다. 앞서 21일 자 유튜브 비디오 트렌딩 월드와이드 1위에 오른 데 이어 공개 3일 만에 500만 뷰를 달성하는 등 '퍼포먼스 퀸' 류진을 향한 국내외 K팝 팬들의 뜨거운 관심이 돋보인다.

류진은 빌리 아일리시(Billie Eilish)의 'Therefore I am'(데어포어 아이 엠)에 맞춰 'K팝 대표 퍼포머'의 역량을 뽐냈다. 올블랙 스타일링과 보라색 립 컬러 포인트로 등장부터 시선을 사로잡았고, 다양한 움직임과 강약 조절이 돋보이는 퍼포먼스로 시니컬한 매력을 선사했다. 특히 시시각각 변하는 표정 연기와 선글라스를 활용한 안무가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지난 13일 공개된 '[Artist Of The Month] ITZY RYUJIN(류진) Spotlight' 영상에서 류진은 "다섯 명의 합에 집중해야 하는 무대를 해왔기 때문인지 나만의 느낌을 낸다는 것이 다소 낯설었다. 하지만 멤버들(예지, 채령)도 잘 해냈으니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당찬 소감을 전했다. 선곡에 대해서는 "굉장히 시니컬한 느낌의 곡인데 특유의 느낌을 잘 표현할 수 있을 것 같아 '이 곡을 해야겠다'는 확신이 들었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소개했다. 또 "감정 표현에 서툰 내가 무언가를 자유롭게 풀어낼 수 있는 방법이 바로 춤이었다. 그런 의미에서 나에게 춤은 하나의 해방이다"라며 춤에 대한 남다른 소신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영상이 공개된 후 팬들은 "단단함과 부드러움이 동시에 느껴지는 퍼포먼스라 더욱 기억에 남는다", "안무만큼이나 표정 연기도 정말 강렬했다" 등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아티스트 오브 더 먼스'(Artist Of The Month)는 K팝 아티스트들의 특별한 퍼포먼스부터 춤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까지 들어볼 수 있는 콘텐츠로, 류진의 퍼포먼스 준비 과정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상은 오는 25일 공개된다.

한편 ITZY는 신기록을 달성하고 글로벌 인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9월 24일 오후 1시 발매된 첫 정규 앨범 'CRAZY IN LOVE'(크레이지 인 러브)의 타이틀곡 'LOCO'(로꼬) 뮤직비디오는 지난 20일 오후 유튜브 조회 수 1억 회를 돌파했다. 이로써 ITZY는 데뷔곡 '달라달라'부터 'ICY'(아이씨), 'WANNABE'(워너비), 'Not Shy'(낫 샤이), '마.피.아. In the morning'(마피아 인 더 모닝), 'LOCO'까지 '6연속 1억 뷰'에 성공하고 'K팝 4세대 걸그룹' 중 억대 뷰 뮤비를 최다 보유한 그룹이 됐다.

이 같은 호성적에 힘입어 12월 22일에는 일본 베스트 앨범 'IT'z ITZY'(잇츠 있지)를 발매하고 현지 정식 데뷔한다. 이들은 지난 12일 일본 대표 음악 프로그램인 TV아사히 '뮤직 스테이션'에 최초 출연해 11월 1일 선공개한 'WANNABE -Japanese ver.- (워너비 일본어 버전) 무대를 첫 선보이고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또 25일에는 니혼TV의 아침 프로그램 '슷키리'에 등장해 스페셜 퍼포먼스를 공개할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