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 비연예인과 교제
결혼까지 생각하는 진지한 만남
배우 이하늬 /사진=한경DB

배우 이하늬 /사진=한경DB

배우 이하늬가 열애 중이다.

한경닷컴 취재 결과 이하늬는 올해 초 지인 소개로 비연예인 사업가와 만나 진지한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 몇몇 관계자는 "주변 사람들에게 결혼할 사이라고 소개하고 있다"면서 두 사람의 만남을 축하했다.

이하늬 소속사 측은 SBS '원더우먼' 방영 당시 결혼설에 대해 "전혀 들은 바가 없다"고 했지만, 열애설이 알려진 후 "진지하게 교제 중"이라고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다만 "상대방이 비연예인이기에 신상정보 공개나 과도한 관심으로 인한 피해가 없도록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하늬는 2006년 미스코리아 진으로 연예계에 데뷔해 영화, 드라마를 비롯해 뷰티프로그램 진행까지 다재다능한 면모를 뽐내며 활발한 활약을 이어왔다. 특히 지난 6일 종영한 SBS '원 더 우먼'에서는 강미나와 조연주, 1인 2역을 소화하며 연기력은 물론 극 장악력까지 인정받았다.

성공리에 '원 더 우먼'을 마무리한 이하늬가 열애 소식까지 전하면서 축하의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