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맥왕' 노홍철, 신세계 정용진 부회장과 '어깨동무'

방송인 노홍철이 '핵인싸'다운 인맥을 자랑했다.

노홍철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혀가 놀이동산 다녀온 날"이라며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과 찍은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노홍철과 정 부회장은 어깨동무를 한 채 익살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다.

노홍철은 정 부회장을 "찐천재형님 용지니어스"라고 표현하며 "손만 대면 뚝딱. 엄마가 해준 밥보다 더 맛있어"라고 적었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노홍철 인맥 미쳤다"면서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노홍철은 최근 김태호 PD 연출작 넷플릭스 '먹보와 털보'에 출연을 확정했다

(사진=인스타그램)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