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혁 /사진=티오피미디어 제공

이진혁 /사진=티오피미디어 제공

가수 이진혁이 컴백 쇼케이스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진혁은 지난 18일 오후 8시 브이 라이브와 네이버 쇼핑 라이브를 통해 '4th Mini Album [Ctrl+V]' 발매 기념 팬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이날 이진혁은 뛰어난 예능감을 선보이며, 토크쇼에 출연한 아티스트 이진혁과 퇴근 후 인간 이진혁의 모습을 모두 보여줬다.

아티스트 이진혁은 월요일 밤에 만나는 라이브 토크쇼 '유재필의 크레파스'에 출연해 새 앨범 언박싱을 하며, 새 앨범에 관한 토크를 진행했다. 특히 1차 백신 접종 후 바로 재킷 촬영을 해 팔이 올라가지 않는 사진이 있다며, 직접 포토북에서 사진을 찾아 보여주는 등 다양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들려줘 흥미를 높였다.

이어 이진혁은 녹화 후 퇴근길에 친한 형 유재필과 커피숍에서 만나 편안하게 이야기하는 인간 이진혁의 반전 모습을 보여주며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더불어 새 앨범 타이틀곡 '워크 워크(Work Work)'를 비롯해 수록곡 '뱅 올 나잇(Bang all night)', '의미 없= Art' 무대를 공개했다.

Note Ver. 과 None Ver.으로 구성된 이진혁의 네 번째 미니앨범 '[Ctrl+V]'는 아티스트 이진혁과 무대 밖 인간 이진혁의 모습을 담은 앨범이다.

타이틀곡 '워크 워크'는 워커홀릭인 자신을 연인이 이해해 주길 바라는 마음과 내 마음은 변하지 않았다는 믿음을 재치 있고, 현실적인 가사로 풀어낸 곡이다. 일과 사랑을 모두 갖고 싶지만, 현실적인 고민에 부딪힌 MZ 세대의 연애 고민이 유쾌하게 담겼다.

이진혁은 19일 실물 앨범을 발매하고, 주말 음악방송을 시작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