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콘텐츠 인기 순위 9위 기록
tvN '갯마을 차차차'  /사진=스튜디오드래곤 제공

tvN '갯마을 차차차' /사진=스튜디오드래곤 제공

스튜디오드래곤이 기획·제작, tvN과 넷플릭스를 통해 국내외 방영되고 있는 '갯마을 차차차'가 한국뿐 아니라 전 세계적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

글로벌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순위 집계 사이트인 플릭스패트롤(FlixPatrol)에 따르면 '갯마을 차차차'는 월드 와이드 콘텐츠 9위에 올랐다. 1위 '오징어 게임'과 함께 2편의 한국 콘텐츠가 인기 순위에 오른 것.

'갯마을 차차차'는 현실주의 치과의사 윤혜진(신민아 분)과 만능 백수 홍반장(김선호 분)이 바닷마을 공진에서 벌이는 힐링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지난 8월 첫 방송했다. 윤혜진과 홍반장의 설렘 가득한 로맨스는 물론, 바닷마을 공진을 더욱 생기 넘치게 만드는 마을사람들의 활약으로 매주 전세계 시청자들을 웃음짓게 하고 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주 방송한 10회는 수도권 기준 평균 12.4%, 최고 14.5%, 전국 기준 평균 11.4%, 최고 13.1%(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 기준)을 기록,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갯마을 차차차'는 1일 기준 넷플릭스 오늘 한국의 TOP 콘텐츠 2위에 올랐고, 플릭스패트롤 사이트에서는 전세계 TV쇼 9위에 오른 것으로 확인됐다.

국가 별로는 오스트레일리아, 방글라데시, 이집트, 홍콩, 인도, 인도네시아, 일본, 요르단, 쿠웨이트, 말레이시아, 뉴질랜드, 나이지리아, 오만, 파키스탄, 필리핀, 카타르, 사우디아라비아, 싱가포르, 스리랑카, 대만, 태국, 아랍에미레이트, 베트남 등 20여개 국가에서 TOP10에 랭크되고 있다.

'갯마을 차차차' 이전에는 '빈센조'가 전세계 TV쇼 부문에서 4위까지 오른 바 있다.

스튜디오드래곤 조문주 CP는 "작은 바닷가 마을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힐링 로맨스와 사람냄새 물씬 풍기는 한국드라마의 감성에 전 세계 시청자분들도 많이 공감해주시는 것 같아 기쁘다"며 "앞으로 펼쳐질 아름다운 이야기에도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