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휴가 이후 부대 복귀 없이 전역 예정"
그룹 펜타곤 진호 /사진=한경DB

그룹 펜타곤 진호 /사진=한경DB

그룹 펜타곤 진호가 오는 11월 14일 제대한다.

29일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 육군 현역으로 입대한 진호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국방부의 지침에 따라 마지막 휴가 이후 부대 복귀 없이 오는 11월 14일 만기 전역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어 "긴 시간 동안 기다려 주신 팬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드리며 전역 후 활발한 활동을 위해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진호는 지난해 5월 육군 현역으로 입대, 펜타곤 멤버 중 첫 군 복무 주자가 됐다. 진호에 이어 후이도 그해 12월 입소해 현재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 중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