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성훈♥' 야노시호, 군살 찾아볼 수 없는데 "사랑이가 배에 살쪘다고" [TEN★]


야노시호 (사진=야노시호 SNS)

야노시호 (사진=야노시호 SNS)



추성훈의 아내이자 모델 야노시호가 운동을 시작했다.

야노시호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랑이에게 '엄마, 배 살쪘어! 운동해'라는 말을 들었다. 오랜만에 온라인 트레이닝을 재개"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요가 매트 위에 누워 있는 야노시호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브라탑과 레깅스로 드러난 군살 찾아볼 수 없는 완벽한 각선미가 놀라움을 자아낸다.

이어 야노시호는 "땀을 많이 흘렸지만 상쾌하고, 왠지 의욕이"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야노시호는 2009년 추성훈과 결혼했다. 슬하에 딸 추사랑을 두고 있다.

차혜영 텐아시아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