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


배우 정유미가 특유의 몽환적이면서도 신비로운 분위기를 뽐냈다.

23일 더블유 코리아(W Korea)는 10월호를 통해 프랑스 명품 브랜드 끌로에(Chloe)와 함께한 배우 정유미의 화보를 공개했다.

오랜만에 화보 모델로 팬들과 만나는 정유미는 한층 깊어진 분위기와 성숙한 비주얼로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선보였다.

정유미는 끌로에 A/W2021 컬렉션의 다양한 스타일을 매번 색다른 모습으로 완벽하게 소화했다. 벨트를 더한 캐멀 컬러 니트 드레스, 가볍고 부드러운 시어링 소재의 코쿤(Cocoon) 쉐이프 코트와 퀼팅 디테일이 더해진 강렬한 블랙 컬러 판초 등이 이번 촬영을 위해 선택됐다.

정유미는 현재 차기작 드라마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촬영 중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