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빈, 우혜림, 신민철 /사진=르엔터테인먼트 제공

유빈, 우혜림, 신민철 /사진=르엔터테인먼트 제공

르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들이 추석 연휴를 맞아 훈훈한 추석 인사를 전했다.

르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8일 공식 SNS를 통해 유빈, 우혜림, 신민철 각자의 개성이 담긴 이미지와 직접 손글씨로 작성한 메시지를 공개했다.

SBS '당신이 혹하는 사이2'와 MBC '우리 식구됐어요'에 출연하며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유빈은 "행복하고 편안한 추석 보내시라"고 추석 인사를 건넸다.

이어 우혜림은 "보름달처럼 마음 가득 찬 풍요로운 한가위 보내라"며 애정 가득한 메시지를 보냈다. 우혜림은 최근 중화TV '차이나스톡'에 고정 MC로 출연, 매끄러운 진행력과 풍성한 리액션으로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어 앞으로 더 다채로운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끝으로 신민철은 "맛있는 거 많이 드시면서 가족들과 뜻깊은 명절 보내시라"는 메시지와 함께 역동적이고 재치 있는 포즈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