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브걸스 민영 /사진=한경DB

브레이브걸스 민영 /사진=한경DB

그룹 브레이브걸스의 민영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감염증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측은 17일 "전날 선제적 대응 차원으로 실시한 코로나19 검사에서 민영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하다”며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방역 지침을 준수하고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민영은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지난 16일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한 바 있다.

민영은 이날 '쁘망진창 쁘걸이들의 추석 미니 운동회' 라이브 방송이 예정돼 있었지만 취소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