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엠피엠지, 한국음악레이블산업협회에 각 1억원 기부

한국음악레이블산업협회는 JTBC와 엠피엠지가 대중음악산업 발전을 위해 각 1억원을 기부했다고 25일 밝혔다.

기부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축된 국내 대중음악 시장의 활성화를 비롯해 대중음악산업의 구조를 개선하기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JTBC 측은 "한국음악레이블산업협회에서 최근 공정한 생태계 조성을 위해 대중음악지원본부를 신설한다는 소식을 듣고 기부를 결정했다.

대중음악산업 발전을 위해 활용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국음악레이블산업협회 회원사인 주식회사 엠피엠지도 "대중음악계에는 오랜 갑을 관계로 인해 불공정한 상황들이 산재해왔다.

이러한 관습들을 해결할 수 있는 단체의 출범은 업계 종사자로서 숙원사업"이라고 기부 계기를 설명했다.

한국음악레이블산업협회는 최근 대중음악산업 내 불공정 행위 대응을 위해 '대중음악지원본부'를 신설했다.

뮤지션, 레이블 등의 민원을 접수한 뒤 심사를 통해 지원이 필요한 부분을 검토한다는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