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사진=인스타그램

황정음./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황정음이 재결합 이후 근황을 전했다.

황정음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알파카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아이들이 알파카들과 함께 어울려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황정음의 모습은 보이지 않지만, 아이들과 함께 나들이를 나온 것으로 보인다.

황정음은 2016년 프로골퍼 겸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해, 이듬해 8월 아들을 낳았다. 그러나 지난해 9월 남편을 상대로 이혼조정 신청서를 제출, 파경 소식을 알려 충격을 안겼다.

팬들이 우려 했지만 황정음은 지난 7월 재결합 소식을 전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