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드시런, 멜론 스테이션 출연 /사진=멜론

에드시런, 멜론 스테이션 출연 /사진=멜론

글로벌 팝스타 에드 시런(Ed Sheeran)이 그룹 방탄소년단과의 협업 비하인드를 공개한다.

에드 시런은 오는 14일 오후 6시 멜론 스테이션에 출연한다.

지난 6월 25일 새 싱글 '배드 해빗(Bad Habits)'을 발매한 에드 시런은 멜론 스테이션 '팝캐스트(POPCAST)'에 출연해 신곡 제작 뒷이야기를 포함한 음악 이야기와 매우 사적인 근황 이야기들로 유저들과 만날 예정이다.

비대면 화상 인터뷰로 진행된 'POPCAST'에서 에드 시런은 '배드 해빗' 곡 작업 당시 경험했던 에피소드, 공개되지 않은 뒷이야기와 함께 2번의 내한 공연을 통해 만났던 한국 팬들에 대한 인상 등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그는 방탄소년단과 두 번째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한 소감도 전했다고. 에드 시런은 지난 9일 발매된 방탄소년단의 신곡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 참여해 화제가 됐다.

멜론 측은 "신곡과 관련해 어디에서도 들을 수 없었던 에드 시런의 이야기와 함께 한국 팬들에 대한 사랑 역시 확인해 볼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에드 시런의 '배드 해빗'은 몸을 들썩이게 하는 업템포 비트의 중독적인 멜로디가 쉴 틈 없이 귀를 자극하면서도 기존에 발표된 자신의 음악을 답습하지 않는 신선함을 엿볼 수 있는 트랙이다. '셰이프 오브 유(Shape of You)'를 공동 제작했던 조니 맥데이드(Johnny McDaid)와 'No. 6 Collaborations Project' 프로듀서로 참여한 프레드(FRED)가 에드 시런의 공동 프로듀서 및 공동 작곡에 나서 완성도를 높였다.

한편 멜론 스테이션에서는 빅히트뮤직 전용 프로그램 'BIGHIT MUSIC RECORD', SM 전용 프로그램 'SMing', 래퍼 이영지가 대표 국힙 뮤지션들과 함께 하는 '힙플라디오', 아이돌부터 실력파 싱어송라이터까지 다양한 뮤지션이 직접 DJ가 되어 진행하는 '오늘음악', 뮤지션 나얼과 에코브릿지가 함께 진행하는 '디깅 온 에어', DJ 뽀로로가 인기 동요와 재미있는 이야기를 들려주는 뽀로로의 '뽈륨을 높여요', 가장 쉽고 재미있는 클래식 '바리톤 정경의 브라보 클래식', DJ 뽀디 박선영 아나운서와 함께 나누는 영화 이야기 '영화& 박선영입니다', 정기고의 'SOULBY SEL', '이달의 루키' 등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POPCAST'는 글로벌 뮤지션이 직접 DJ가 되어 방송을 진행하는 멜론 오리지널 오디오 콘텐츠로 에드 시런에 앞서 앤-마리(Anne-Marie), 라우브(Lauv), 스티브 아오키(Steve Aoki), 뉴호프클럽(New hope club), 알란 워커(Alan Walker) 등 정상급 월드스타들이 출연해 뜨거운 관심을 불러모은 바 있다.

최근 코로나19 상황으로 뮤지션의 내한이 어려운 시기에 현지에서 아티스트들이 직접 녹음한 인삿말과 진솔한 음악 이야기를 담은 콘텐츠를 제공하며 청취자들로부터 높은 만족도를 이끌어 내고 있다. 전문 성우들이 출연한 한국어 더빙 서비스 등을 제공하며 고퀄리티 오디오 콘텐츠로 인정받고 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