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기-김지원, JTBC '나의 해방일지'로 호흡

JTBC는 내년 중 선보일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에 배우 이민기, 김지원, 손석구, 이엘이 출연한다고 9일 밝혔다.

'나의 해방일지'는 꽉 막힌 인생에서 탈주를 원하는 세 남매와 미스터리 외지인의 이야기를 그린다.

연출은 영화 '조선명탐정' 시리즈와 드라마 '눈이 부시게', '로스쿨' 등을 만든 김석윤 감독이, 극본은 '나의 아저씨', '또 오해영'의 박해영 작가가 맡는다.

이민기는 꿈도 욕망도 속도 없는 둘째 아들 염창희를, 김지원은 무채색의 인생에서 해방을 원하는 막내딸 염미정을, 손석구는 미스터리 외지인 구씨를, 이엘은 사랑이 절실하게 고픈 여자 첫째 염기정을 연기할 예정이다.

제작진은 "꽉 막힌 인생에서 해방되기 위해 새길을 찾아 나서는 인물들의 이야기가 특별한 공감을 선사할 것"이라며 "자신만의 색으로 캐릭터의 매력을 채워나갈 배우들의 시너지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