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지, 임신 18주차
"태교 및 건강 관리 힘쓰는 중"
박은지 임신 /사진=소속사, 인스타그램

박은지 임신 /사진=소속사, 인스타그램

방송인 박은지가 엄마가 된다.

박은지의 소속사 린브랜딩은 23일 "박은지는 현재 임신 4개월을 맞아 새 생명이 찾아온 기쁨과 감사한 마음으로 안정을 취하며 태교에 힘쓰고 있다"고 밝혔다.

박은지는 이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에 초음파 사진을 게재하며 "소중하고 너무 귀한 생명이 저희 부부에게 찾아왔다"며 "너무나 감사하며 건강하게 만나자"고 바람을 드러냈다. 해시태그로 아기의 태명은 '빵실이'라고 알렸다.

박은지는 2018년 재미교포 회사원과 결혼 3년만에 임신 소식을 전해 많은 이들의 축복을 받고 있다.

임신 18주차에 접어든 박은지는 오는 11월 출산을 앞두고 태교 및 건강 관리에 전념할 예정이다.

박은지는 그동안 시사, 뷰티, 예능, 드라마, 영화 등을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벌여왔으며, 이후 자신의 메이크업 과정 및 뷰티 노하우는 물론 패션과 라이프, 철학 등을 솔직하고 털털하게 전달하며 뷰티 크리에이터로서도 활약했다.

박은지는 현재 미국 LA에서 생활하며 유튜브 채널과 SNS를 통해 팬들과 활발한 소통을 나누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