펑크록 밴드 노브레인과 안예은의 만남…협업곡 '나는 우주'

펑크록 밴드 노브레인이 오는 24일 싱어송라이터 안예은과 협업곡 '나는 우주'를 발매한다고 소속사 록스타뮤직앤라이브가 21일 밝혔다.

서로 다른 장르의 아티스트들이 함께 싱글을 발매하는 '이색기가'(異色旗歌) 프로젝트를 통해 나오는 곡으로 안예은이 작사·작곡을, 노브레인이 편곡을 맡았다.

소속사는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요즘 이 음악을 듣는 동안만큼은 우주를 유영하는 느낌을 받길 바란다는 메시지를 담았다"고 소개했다.

홍대 라이브클럽에서 음악을 시작한 노브레인은 국내 1세대 인디 록밴드 중 하나로 꼽힌다.

사회 비판적이고 반항적인 가사와 강렬한 펑크 사운드를 내세운 음악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안예은은 SBS TV 'K팝 스타 시즌 5' 준우승 출신으로, 뛰어난 작사·작곡 능력을 갖춰 개성 강한 음악을 선보여왔다.

헤이즈, (여자)아이들, 송소희, 윤일상 등 다양한 아티스트와 두루 협업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