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 SNS 통해 근황 공개
여유로운 일상 속 김용호 언급
"이번엔 저 확실히 보내주는 거죠?"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이 연예부 기자 출신 유튜버 김용호를 재차 저격했다.

한예슬은 20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김용호씨, 2라운드 준비됐어요?(READY FOR SECOND ROUND?) 이번엔 저 확실히 보내주시는 거죠? 기다리다 지침"이라고 밝혔다.

공개한 사진 속 한예슬은 거울 셀카를 찍고 있다. 그는 편안한 차림으로 방긋 웃은 채 여유로운 분위기를 드러내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한편 한예슬은 김용호와 진실 공방을 벌이고 있다. 김용호는 최근 한예슬에 대한 각종 의혹을 제기하며 논란을 일으켰다. 이에 한예슬은 소속사 높은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로펌을 선임하고 본격적인 법적 대응에 나설 방침이다.

그런가 하면, 김용호는 지난 18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언론의 부추김에 그리고, 여론에 밀려 한예슬이가 결국 법적 대응을 결정했나 보다. 너무 걱정할 필요 없다"며 "이번 주 일요일 라이브 방송 기대해 달라. 더 구체적인 증거들을 공개한다"고 알렸다.

이어 "부디 이번 한예슬의 고소가 버닝썬 마약 문제를 해결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더 치열하게 취재하겠다. 제보자에게 피해가 가는 일 절대 없으니 걱정 안 해도 된다"고 덧붙였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