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10' 올 가을 첫 방송…역대급 시즌 예고

국내 최대, 최장수 힙합 서바이벌 Mnet 'Show Me The Money (이하 쇼미더머니)'가 열 번째 시즌으로 돌아온다. 올 가을 첫 방송을 계획중이다.

지난 2012년 첫 선보인 '쇼미더머니'는 매 시즌마다 스타 프로듀서들이 참여하는 것은 물론, 실력파 힙합 프로듀서들이 대거 함께하며 레전드 무대와 순간들을 선보였다. 또한 매 시즌 발매됐던 경연곡은 음원 차트에서 뜨거운 반응을 불러 일으키며 힙합장르 대중화에 앞장서기도.

이번 '쇼미더머니10'은 10주년을 맞이했다는 점에서 더욱 눈길을 끈다. 매 시즌마다 화제성 1위, 타깃 시청률 동시간대 1위, 음원차트 점령 등 다채로운 기록을 남긴 '쇼미더머니'가 과연 열 번째 시즌에서는 어떤 기록을 남길지 벌써부터 많은 관심이 모아지는 상황이다.

이번 ‘쇼미더머니10’은 그간의 시즌들을 통해 축적한 노하우와 경험치를 토대로 보다 업그레이드 된 무대와 경연으로 시청자를 찾겠다는 포부다. 공개된 ‘쇼미더머니10’ 로고 역시 마치 다이아몬드를 연상시키는 블링한 모습으로 이목을 사로잡으며 역대 시즌 중 가장 업그레이드 된 시즌이 될 것을 예고하고 있다.

'쇼미더머니10' 제작진은 "'쇼미더머니'가 국내 최장수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10주년을 맞이해 감개무량하다. 10년간 힙합을 사랑하는 시청자들과 아티스트들이 함께 해 줬기에 명맥을 이어올 수 있었던 것 같다"며 “10주년을 맞아 오랜 시간 사랑해준 시청자들을 위한 특별한 기획물들도 준비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변함없는 애정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쇼미더머니10'은 올 가을 첫 방송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